검색

충남도, 아파트공사 지역업체 참여비율 확대 추진

- 작게+ 크게

데일리대한민국
기사입력 2013-08-23


충남도가 도내 아파트 건설 사업장에서의 지역업체 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충남도는 23일 충남발전연구원에서 ‘공동주택건설사업 관계자 간담회’를 열고 도내 21개 아파트 건설공사 시공사와 LH공사 등에 지역업체 참여기회 확대를 요청했다.

도에 따르면 현재 도내에서는 21개 아파트 건설사업이 진행 중으로 이 가운데 지역업체 참여비율은 23% 수준에 그치고 있다.

도는 지역업체 참여비율을 50% 수준까지 끌어올릴 경우 약 8295억원이 지역 건설산업에 투자되는 효과가 기대돼 지역경기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도는 이날 간담회를 통해 아파트 건설사업 시공사 및 LH공사대전충남본부 관계자 등에 지역업체 참여 기회 확대를 요청하는 한편, 이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건설사에 표창을 비롯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펼치기로 했다.

도는 또 각 시·군별로 제정돼 있는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지원조례를 근거로 주택건설사업 승인시 지역업체 하도급 비율을 50% 이상으로 권장하고 사업계획 승인시 이행여부를 확인토록 요청했다.

김홍록 도 건설교통국장은 “그동안 공공 건설공사에 대해 지역업체 참여유도를 추진했으나 민간건설에도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한 실정”이라며 “도내 대형공사장인 아파트건설사와 시군 관계자들에게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홍석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데일리코리아. All rights reserved.